MetLife Foundation

뉴스

메트라이프코리아재단의 다양한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재단소식 뉴스
메트라이프재단, 한국메세나협회와 문화예술 사회공헌활동 전개


● 문화예술 사회공헌활동의 지원을 위해 한국메세나협회에 2억원 기금 전달
● 문화예술 단체 발굴 및 성장 지원과 문화소외계층에 공연 관람 등 문화예술 나눔 지원


메트라이프생명(사장 송영록)이 출연해 운영하고 있는 메트라이프코리아재단(이사장 송영록)은 기업의 문화예술 후원을 위해 설립된 비영리단체인 한국메세나협회(회장 김영호)에 문화예술 사회공헌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2억원을 후원하기로 하고 지원금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27일 밝혔다.

 

지난 26일 메트라이프생명 본사에서 진행된 전달식에는 메트라이프생명 송영록 사장, 한국메세나협회 이충관 사무처장장, 메트라이프코리아재단 황애경 사무국장 및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메트라이프코리아재단은 한국메세나협회와 함께 문화예술 사회공헌활동인 ‘더 기프트’를 기획하고 이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계획중에 있다. 먼저 장애인이나 청년 등으로 구성된 문화예술 단체를 발굴하고 이들의 공연을 지원함으로써 예술 인재들이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할 예정이다. 또 행사 초청 공연, 대형 무대 공연 등 지속적인 공연 경험을 쌓을 수 있는 기회 제공은 물론, 음악 창작활동 지원과 같은 실질적인 성장을 돕는 지원을 계획하고 있다. 올해에는 장애인·비장애인 통합 오케스트라 사회적협동조합인 ‘코리아 아트빌리티 채임버’와 한국 전통음악을 현대적으로 재구성한 창작공연을 기획 및 운영하는 사회적기업인 국악밴드 ‘AUX’가 지원 대상 단체로 선정되었다.

 

또한 지역사회의 문화적 격차를 해소할 수 있도록 다양한 장르의 공연 관람 기회를 지역사회와 함께 나눌 예정이다. 특히 문화소외계층 및 저소득가정에게 양질의 문화예술 공연 관람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문화적 욕구를 충족시키고 보다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날 지원금 전달식에서 송영록 메트라이프생명 사장은 “문화예술은 많은 사람들이 함께 정서적 소통과 감동을 나눌 수 있는 매개체이자 창의적 경영의 원동력이기도 하다”며 “새롭게 시작하는 문화예술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우리 지역사회에 따뜻한 정서가 자리잡고 지역문화가 발전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